새소식


소식

홈 > 소식 > 새소식
새소식

외교부 "북미 대화 조기 재개 위해 바이든 정부와 고위급 교류 추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01-22 11:46 조회38회

본문

외교부 "북미 대화 조기 재개 위해 바이든 정부와 고위급 교류 추진"

김유진 기자 yjkim@kyunghyang.com

외교부는 21일 새로 출범한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 하에서 북·미 대화를 조기에 재개하기 위해 한·미 간 고위급 교류를 우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외교부 고위 당국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북·미 대화 재개를 위한 로드맵이 있느냐’는 질문에 “바이든 행정부와의 고위급 교류와 소통이 우선되어야 할 것”이라며 “워싱턴에 새 정부가 들어선 만큼 미측 의회 인선이 완료되는 즉시 속도감 있는 고위급 인사교류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이날 청와대에 보고한 ‘2021년 주요업무 추진계획’에서 “북미대화 조기 재개를 통해 실질적 비핵화 과정 돌입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며 “한미 간 조율된 전략을 바탕으로 대화 재개 노력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 고위 당국자는 토니 블링큰 국무장관 지명자가 전날 청문회에서 대북정책을 전면 재검토하겠다고 한 데 대해서는 “정책 리뷰를 의미하는 것 같고, 예단하기는 아직 이르다”며 “고위급 교류를 신속하게 진행하는 과정에서 서로 확인할 것은 확인하고 상호 간 빈틈없는 공조를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장 중요한 관전포인트는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인선”이라며 “미국 내 중요한 인사가 인선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