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소식

홈 > 소식 > 새소식
새소식

“평양민족악기공장, 음악발전에 기여하는 민족악기 생산기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4-04-02 10:06 조회14회

본문

“평양민족악기공장, 음악발전에 기여하는 민족악기 생산기지”


  •  이계환 기자
  •  
  •  승인 2024.04.01 11:32
 

재일 [조선신보]가 1일 평양발 기사에서 평양민족악기공장은 나라의 음악발전에 기여하는 종합적인 민족악기 생산기지라면서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이 공장에서는 현대적인 설비들을 그쯘히(충분히) 갖추고 민족현악기와 목관악기, 타악기를 비롯하여 수십 종의 민족악기를 제작하고 있다.

악기 부분품을 정밀 가공할 수 있는 목재종합기계실과 철재, 공무가공실에는 자체의 힘과 기술로 만든 여러 가지 설비들이 갖추어져있다는 것.

평양민족악기공장에서 제작된 악기들. [사진-조선신보 갈무리]
평양민족악기공장에서 제작된 악기들. [사진-조선신보 갈무리]

특히, 공장에서는 나무, 금속, 가죽을 비롯하여 악기제작에 필요한 원료, 자재를 잘 가공할 수 있는 공정을 그쯘히 꾸려놓고 같은 원료, 자재를 가지고도 종전보다 더 많은 악기를 생산하고 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우명현 직장장은 “원래 악기는 복잡하고 정교한 제작공정들을 거쳐 완성되게 된다”고는 “여기서 중요한 것은 악기부분품들을 보다 정밀하게 가공 보장하는 것”리하고 강조한다.

우 직장장은 “만약 재래식 설비와 기존 방식으로 부분품들을 가공한다면 악기의 음색과 음량, 음역을 확대할 수 없고 민족악기의 발전을 기대할 수 없다”면서 “그러나 우리 공장은 현대적인 설비들을 갖추어놓았기 때문에 그 어떤 악기도 마음먹은 대로 만들어낼 수 있다”고 자신감을 표했다.

신문은 “현재 이곳 공장에서 생산한 옥류금, 어은금, 가야금, 장새납, 저대, 북, 장고를 비롯한 각종 민족악기들은 전문예술단체들과 민족악기 애호가들 속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